::: autocamping 에 오신것을 환영 합니다. :::


홈 > 캠핑인포 > strMenu


[화로/난로] 은근한 재미가 숨어 있다 - 유니플래임 펠릿 스토브 기린군 2 조회수 6694 
작성자 관리자(admin) 2013-01-14

은근한 재미가 숨어 있다
유니플래임 펠릿 스토브 기린군 2

 

 

펠릿난로의 원형으로 꼽혔던 유니플래임의 ‘기린군’이 새로운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왔다. 펠릿 스토브 기린군 2는 화끈하게 타오르는 화목난로의 터프함이 없는 대신 동시에 다양한 요리를 완성해내는 재미를 선사한다.

 

세계 최초의 무동력 옥외용 펠릿 스토브. ‘기린군’이라 불리던 유니플래임 펠릿 스토브가 업그레이드되어 펠릿 스토브 ‘기린군 2’로 돌아왔다. 과연 어떤 부분이 바뀌었을까. 기린군은 국내에 정식으로 수입된 바 없었지만 본지 2009년 11+12월호 Field Review를 통해 체험한 바 있다. 기린군 2는 외형에 많은 변화가 있다. 기린을 연상시키던 끝부분이 휘어진 연통은 조금은 가늘어지고 수직으로 서면서 모자 모양의 캡을 썼고 연료통 옆에서 시작하던 다리는 본체 아래에 장착되었다. 그러면서 기린군에 비해 본체가 약간 높게 올라갔다. 연료통보다 높게 있던 연통 결합부분도 연료통과 같은 높이로 낮아져 균형감이 있어 보인다. 연통은 위로 갈수록 조금씩 가늘어지게 되어 있어 전체적으로 이전 모델에 비해 세련된 느낌이다. 연료통 중간에는 바람이 드나들 수 있는 작은 통로를 만들어 펠릿이 더 잘 연소될 수 있도록 도와 열량을 높였다.
압축연료 펠릿의 특성인 폭발적인 연소를 염두에 두어 본체를 두껍게 했기 때문에 화목난로에 비해 난방 효과가 떨어지는 편이지만 열기가 지나는 통로 위아래를 이용하면 바비큐, 오븐 조리, 난방을 동시에 해결할 수 있다. 게다가 기본구성품인 엠보싱 가공 흑피철판은 요리의 재미를 한층 배가시킨다.
무동력 펠릿 스토브는 연료가 자동으로 조금씩 연소되는 방식으로 한 번 연료를 채우면 일정 시간 신경쓰지 않아도 일정한 온기가 유지된다. 하지만 연료 보충 간격이 1시간 안팎에 불과하므로 화목난로에 비해 자주 연료를 공급해줘야 한다. 또한 연통을 연장하기 어려워 취침 시 텐트 내 난방을 위한 난로로는 적합하지 않다. 열량이나 연료 수급, 특성들을 감안하면 메인 난방장비보다는 요리를 병행할 수 있는 보조 난방장비로 활용하는 것이 어울린다.

 

good-유니크한 디자인, 초기 점화의 편의성, 다양한 조리 방법 제공


 

so so-정기적인 연료 보충, 보조 난방 도구에 불과한 열량

 

제 조 유니플래임
규 격 사용 시 600×220×1500㎜
수납 시 600×220×360㎜
무 게 본체 7.5㎏ / 그리들 2.2㎏
재 질 본체-주철, 그릴-엠보싱가공 흑피철판, 연통/펠릿통-스테인리스강철
사용연료 펠릿
가 격 45만8000원

 

-본체 아래에 상다리 방식으로 접혀있는 다리를 편다. 기린군보다 지상에서 많이 떨어져 있어 더 넓은 부분의 공기를 데울 수 있다.


 

-연통은 위쪽으로 갈수록 얇아지게 되어 있어 넓은 쪽에서 좁은 쪽 방향으로 위쪽 연통을 끼워두면 좋다.


 

-연료를 가득 채우고서 본체에 연료 케이스를 끼운다. 펠릿을 가득 채우면 보통 1시간 20분 정도 사용할 수 있다.

 

-연료통과 연통 아래쪽 공간에 착화제를 넣고 양쪽 모두 불을 붙이다. 연통쪽에 불을 피워두면 연통쪽의 공기 흐름을 좋게 해 착화도 빠르고 연기 배출도 수월해진다.

목록 보기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인쇄하기 복사하기


오토캠프장 이전다음
용인 단풍숲오토캠프...
TRAVEL TIP 이전다음
[속초] 아바이마을...


autocamping.co.kr에 게재된 글과 사진의 무단전재와 재배포를 금지하며, 위반 시 저작권법에 따른 법적 조치가 취해질 수 있습니다.
TOP
펼쳐보기
커뮤니티
캠핑인포
캠핑스쿨
캠핑카
뉴스 & 이벤트
회사소개
마이페이지